디지털청주문화대전 > 청주향토문화백과 > 삶의 주체(성씨와 인물) > 인물 > 종교인·예인

  • 백운화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말의 승려. 전라도 고부 출생으로 어린 나이에 출가하여 전국의 사찰을 돌아다니면서 수행하다가 1351년(공민왕 원년) 중국 원나라로 건너갔다. 1여년 동안 중국에 머물면서 고승인 지공(指空)에게 법을 묻고, 석옥(石屋)선사를 찾아가 임제종(臨濟宗)의 선법을 전해 받았다. 1352년 귀국하여 1354년 황해도 해주 안국사(安國寺)에서 머물다가 1357년 입궐하라는 왕명을 받았으나...

  • 유후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의 의관. 본관은 진주(晉州)이며, 자는 일숙(一叔), 호는 만취당(晩翠堂)이다. 고려 때 상장군 진강부원군 유정의 후손이고, 청매당 유명원(柳命元)의 아들이다. 나이 일곱 살에 어머니의 병으로 의약을 알기위하여 힘써 노력하여 마침내 의리를 스스로 터득하여 그 신기함을 세상에 알리었다. 그의 의술이 널리 알려져 사족(士族)으로 어의(御醫)가 되었다. 인조대에 천거를 통하여...

  • 이득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의 역학자(易學者), 악인(樂人). 본관은 경주(慶州)이며, 자는 극흠(克欽), 호는 서계(西溪)이다. 고려 말 문신 이제현(李齊賢)의 후손이다. 1588년(선조 21)에 진사가 되고 1597년 학행으로 추천되어 희릉참봉(禧陵參奉)이 되었으나 곧 사직하고 독서에 전념하다가 왕자(師父)가 되고 이어서 형조좌랑·의성현령을 지냈다. 광해군(光海君) 때 혼란한 정계를 피하여 고향...

  • 정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의 유의(儒醫). 본관은 온양(溫陽)이며, 자는 사결(士潔), 호는 북창(北窓)이다. 내의원제조(內醫院提調) 정순붕(鄭順朋)의 아들이다. 1537년(중종 32)에 사마시에 합격하였다. 또한 음률에 밝고 현금에도 정통하여 장악원주부(掌樂院主簿)로서 가곡의 장단을 지도하는 한편, 천문과 의술에도 이치가 밝아 관상감(觀象監)과 혜민서(惠民署)의 교수를 역임했다. 그 후에 포천현...

  • 춘절홍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청주의 명기(名技). 춘절(春節)은 명종 때 청주의 기생으로 자색(姿色)이 뛰어나고 가무(歌舞)를 잘하였다. 동주(東洲) 성제원(成悌元)이 명산을 두루 유람할 때 청주를 지나가게 되자 청주목사는 성제원이 외롭고 적적함을 염려하여 춘절에게 명하여 말하기를 “동주는 당대의 뛰어난 문장호걸(文章豪傑)로 재물과 여자를 가까이 하지 않는 분이다. 만약 이번 행차에 네가 동주와 동...